스마트PC사랑

2019 플레이엑스포, 역대 최대 실적 달성…관람객 10만 돌파

임병선 기자l승인2019.05.13l수정2019.05.13 13:2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smartPC사랑=임병선 기자] 2019 플레이엑스포가 관람객 101,092명, 수출계약추진액 9,561만 달러로 사상 최대 실적을 또 다시 경신했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 킨텍스가 주관한 ‘2019 플레이엑스포(PlayX4)’는 전년 행사 대비 관람객은 29%, 수출계약추진액은 18% 증가한 성과로 12일까지 올해 일정을 마무리했다.

‘SIEK’(소니 인터렉티브 엔터테인먼트 코리아) 및 ‘세가’, ‘반다이남코’, ‘엘지유플러스’ 등은 다양한 신작 및 신기술을 출품하여 시중에서 만나보지 못한 게임을 접할 수 있어 많은 주목을 받았다.

경기도가 공모를 통해 선발한 20개 우수 게임사는 ‘SPACE X’ 특별관에서 VR·체감형게임, 온라인·모바일게임, 교육용·기능성 게임 등 분야별 중소기업의 다양한 게임 개발 역량을 선보이고 플레이엑스포를 찾은 많은 방문객들과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향후 자사 게임들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키는 밑거름이 됐다.

e스포츠 이벤트도 다양하게 열렸다. 월드 e스포츠 챌린지는 리그 오브 레전드, 배틀그라운드, 카트라이더 3종목이 열리고 많은 관람객이 찾아와 최근 e스포츠에 대한 뜨거운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이밖에 온라인/콘솔/아케이드/인디게임까지 전 분야를 아우르는 대회가 열려 e스포츠 팬들을 사로잡았다.

플레이엑스포 공식 스트리밍 채널로 참여하는 트위치는 팬사인회 그리고 ‘트위치 퀴즈 라이브’, 게임대결 등 다양한 콘텐츠 및 이벤트를 마련, 유저들에게 유명 크리에이터와의 만남의 장을 열어주고 관람객과의 소통하는 등 즐거움을 선사했다.

또한 최초로 넥슨과 블리자드 게임팬들의 2차 창작물을 전시하는 콘텐츠 축제 '네코제x블리자드'가 동시에 개최되어 게임 속 캐릭터와 소통할 수 있는 또 하나의 볼거리를 제공했으며 ‘추억의 게임장’, 레트로 게임 프리 마켓인 ‘레트로 게임 장터’가 열려 가족단위로 즐길 수 있는 유저 친화적인 축제로서의 면모를 보였다.

수출 상담회는 국내외 293개 기업이 참가하여 상반기 최대의 글로벌 게임 비즈니스 플랫폼으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태국의 ‘일렉트로닉스 익스트림’, 베트남의 ‘VTC온라인’등 6개국에서 국가관을 개설해 이틀간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했다. 이를 통해 일렉트로닉스 익스트림과 국내 개발사 ‘소프트닉스’간 현장 계약이 성사되는 등 총 6건의 계약과 MOU 체결 성과를 거뒀다.

경기도 안치권 콘텐츠산업과장은 “국내 주요 글로벌 게임쇼 플레이엑스포가 11주년을 맞아 의미있는 성과를 기록하였다”며, “이를 바탕으로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새로운 볼거리, 즐길거리를 발굴하여 질적인 성장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0 플레이엑스포는 내년 5월 14일부터 17일까지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임병선 기자  LBS83@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2-783-0074,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편집인: 김성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9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