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AI 스피커 만족도, 50%에도 못 미쳐

이철호 기자l승인2018.07.10l수정2018.07.10 10:1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smartPC사랑=이철호 기자] 인공지능(AI) 스피커를 구매하는 소비자가 점점 늘고 있으나 소비자의 만족도가 기대에 크게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동통신 전문 리서치기관인 컨슈머인사이트의 ‘제27차 이동통신 기획조사’(2018년 4월 실시)에 따르면, AI 스피커 이용자의 만족률이 49%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컨슈머인사이트는 신제품 시장 초기에 제조사가 시장 선점을 위해 완성도가 낮은 상태에서 제품을 밀어낸 것으로 해석했다.

AI 스피커에 대한 불만족 이유로는 ‘음성 명령이 잘되지 않는다’(50%), ‘자연스러운 대화가 곤란하다’(41%), ‘소음을 음성 명령으로 오인한다’(36%) 등이 꼽혔다. AI 스피커를 사용하기 위해 필수적인 음성 인식 기능이 크게 미흡한 것이다.

플랫폼별로는 네이버 클로바가 54%로 가장 높았고 카카오 미니(51%), KT 기가지니(49%), SK텔레콤 누구(45%)가 그 뒤를 이었다. 이는 포털 업체가 통신사에 비해 검색을 통해 많은 음성 데이터를 얻을 수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AI 스피커를 주로 사용하는 용도로는 음악 선곡/검색이 57%로 가장 많았고, 날씨정보 안내(55%), 블루투스 스피커(48%)도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AI 스피커 사용 경험률은 11%였으며, 플랫폼별 이용률은 KT 기가지니(39%), SK텔레콤 누구(26%), 네이버 클로바(16%), 카카오 미니(12%) 순으로 나타났다.

컨슈머인사이트는 “현재 AI 스피커의 수준은 인공지능이라기보다는 저장된 정보를 음성인식을 통해 서툴게 검색하는 장치에 가깝다”면서 “극소수의 독과점으로 귀결될 것이 뻔히 예상되는 플랫폼 시장에서 낮은 만족도는 곧바로 도태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단순한 음성인식 검색 수준을 벗어나 누가 진짜 인공지능 같은 면모를 먼저 갖추는가가 사활의 분수령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철호 기자  chleo@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