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라인게임즈, 팩토리얼게임즈 모바일 신작 ‘슈퍼스트링’ 퍼블리싱 계약 체결

임병선 기자l승인2018.07.04l수정2018.07.04 14:2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smartPC사랑=임병선 기자] 라인게임즈 주식회사(라인게임즈, 대표: 김민규)는 팩토리얼게임즈(Factorial Games, 대표: 이동규)가 개발 중인 신작 모바일게임 ‘슈퍼스트링’(Super String)의 글로벌 퍼블리싱 서비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슈퍼스트링은 웹툰 제작사 와이랩(대표: 심준경)의 ‘아일랜드’ 및 ‘신암행어사’를 비롯해 ‘부활남’, ‘테러남’, ‘심연의 하늘’, ‘신석기녀’ 등 인기 웹툰 속 주인공들을 하나의 세계관으로 통합시켜 스토리를 전개하는 프로젝트로 웹툰 팬들 사이에서는 ‘아시아판 어벤저스’로 불리고 있다.

이 게임은 인기 웹툰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방대한 세계관 및 화려한 그래픽 등을 통해 출시 전부터 큰 관심을 모으고 있으며, 최근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으로부터 ‘2018년 차세대 게임콘텐츠 제작지원 사업’ 타이틀로 선정된 바 있다.

라인게임즈는 이번 퍼블리싱 서비스 계약을 시작으로 2019년 상반기 게임 출시를 목표로 팩토리얼게임즈와 협업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라인게임즈 김민규 대표는 “풍부한 경험과 뛰어난 개발력을 갖춘 팩토리얼게임즈와 ‘슈퍼스트링’을 서비스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게임을 기다려주시는 팬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퍼블리셔로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팩토리얼게임즈 이동규 대표는 “많은 유저 분들께서 ‘슈퍼스트링’을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라인게임즈와 견고한 협업을 이어가겠다”며 “인기 웹툰 IP를 총망라한 ‘슈퍼스트링’만의 색깔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2014년 3월 설립된 팩토리얼게임즈는 인기 온라인게임 ‘데카론’ 시리즈를 개발한 이동규 대표를 중심으로 약 70명의 게임 개발 및 서비스 전문 인력으로 구성돼 있으며, ‘2016 대한민국 게임대상’ 모바일 부문 우수상을 차지한 ‘로스트킹덤’의 개발사로 잘 알려져 있다.


임병선 기자  LBS83@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