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삼성 갤럭시S9·S9+ 사전 체험존, 5일 만에 160만 명 방문

이철호 기자l승인2018.03.05l수정2018.03.05 13:1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트리움 광장에 위치한 ‘갤럭시 스튜디오’에서 체험객들이 갤럭시 S9·S9+를 체험하고 있다.

[smartPC사랑=이철호 기자] 삼성전자가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9·S9+ 출시를 앞두고 지난 28일부터 전국 핫플레이스에 운영 중인 갤럭시 스튜디오의 누적 체험객이 운영 5일 만에 160만 명을 돌파하며 성황을 이루고 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서울 삼성동 코엑스, 영등포 타임스퀘어, 강남 파이에스테이션, 부산 센텀시티, 광주 유스퀘어, 울산 업스퀘어 등 전국 핫플레이스에 갤럭시 스튜디오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삼성전자는 삼성 디지털 프라자, 이동통신사 매장의 S·ZONE 등 전국 4천여 곳에서도 특화 체험 공간을 마련하여 대대적인 갤럭시S9·S9+ 체험 마케팅을 전개하고 있다.

소비자들은 갤럭시S9·S9+의 특화 기능별로 최적화된 공간에서 슈퍼 슬로우 모션과 듀얼 조리개 등 카메라 기능과 AR 이모지, 스테레오 스피커 등을 직관적으로 체험해볼 수 있다.

특히 이번 갤럭시 S9·S9+ 체험존에서는 총 100명의 ‘갤럭시 Fan 큐레이터’를 만날 수 있다. 갤럭시 Fan 큐레이터는 갤럭시를 사랑하고 갤럭시의 사용 문화를 자발적으로 전파하기 위해 모인 소비자 봉사단으로 전국의 주요 ‘갤럭시 스튜디오’에서 방문객들에게 소비자의 입장에서 경험한 진정성 있는 제품 안내를 지원한다.

삼성전자는 오프라인 체험존 방문이 어려운 소비자들을 위해 언제 어디서나 만날 수 있는 온라인 체험존도 함께 운영 중이다. 온라인 체험존은 개인별 최적화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인터렉티브하게 구성됐다. 소비자들은 본인이 선택한 친구와 함께 대화를 나누는 형식을 통해 더욱 쉽고 직관적으로 갤럭시 S9·S9+을 체험할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28일부터 3월 8일까지 갤럭시 플래그십 제품 최초로 출시되는 자급제 단말기를 포함해 갤럭시 S9·S9+ 사전 예약 판매를 진행하고 있다. 사전 예약 판매 고객들에게는 하만의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 AKG의 유무선헤드폰, ‘덱스 패드’(Dex Pad) 2018년 신모델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이철호 기자  chleo@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