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삼성전자, 초미세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 출시

임병선 기자l승인2016.01.27l수정2016.01.27 13:5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삼성전자가 27일 초미세 공기청정기 삼성 ‘블루스카이’ 신제품을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의 지속적인 증가로 건강을 걱정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적극 반영해 업그레이드된 다양한 기능들을 블루스카이에 적용했다.

삼성 블루스카이는 공기청정기의 심장인 강력한 ‘파워팬’으로 기류를 생성해 오염된 공기를 제품 전면으로 흡입해 정화하고, 깨끗해진 공기를 양 옆과 위, 세 방향으로 내보내는 ‘3방향 입체 청정’으로 거실 등 넓은 공간의 실내 공기를 빠르고 효과적으로 청정한다.

상단에 새롭게 적용된 ‘에어내비게이터’는 공기질 전문 센서인 ‘트리플 청정 센서’가 감지한 초미세먼지·미세먼지·유해 가스 등을 실시간으로 진단해서 수치로 보여줘 사용자가 실내 공기의 상태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또 에어내비게이터를 통해 필터의 오염 정도에 따라 잔여 수명을 4단계로 알려줘 적절한 시기에 필터를 교체할 수 있어 최상의 성능을 유지할 수 있다.

삼성 블루스카이는 기존 ▲극세필터 ▲숯탈취필터 ▲초미세먼지 항균필터 ▲바이러스닥터로 구성된 4단계 청정 시스템 사이에 정전기 원리를 활용한 ‘필터 세이버’를 추가해 ‘필터세이빙 5단계 청정 시스템’을 완성했다.

이를 통해 초미세먼지 항균필터의 바람 길을 미세먼지가 막는 현상을 줄일 수 있어 필터의 수명을 약 2배로 연장시켜줘 중장기적으로 경제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삼성 블루스카이는 숨어있는 이동 바퀴 ‘히든 휠’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고, 좁은 바닥 면적과 전면흡입으로 벽면에 붙여 사용할 수 있는 등 공간 활용도가 높으며, 전면 오픈 방식으로 필터를 간편하게 교체할 수 있다.

한편, 와이파이(Wi-Fi) 연결을 통해 스마트폰의 어플리케이션으로 언제 어디서나 삼성 ‘블루스카이’를 조작하는 것은 물론 실내·외 공기 상태를 확인할 수 있고, 제품 사용 가이드나 교체용 필터 구매처 정보도 제공한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략마케팅팀장 박재순부사장은 “강화된 청정능력과 초미세먼지까지 한 눈에 확인하는 혁신적인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로 실내 공기를 더욱 깨끗하고 쾌적하게 만들 것”이라며 “한층 진화된 다양한 라인업의 공기청정기로 국내시장을 선도하고 중국 등 글로벌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중대형 주택이나 소형 사무실, 매장 등에 적합한 ‘블루스카이 7000’은 70m²·80m²·90m² 세 가지 청정 면적에 4종으로 출고가는 74만9천원~94만9천원, 중소형 주택과 거실 등에 적합한 ‘블루스카이 5000’은 50m²·60m² 청정 면적에 3종으로 출고가는 49만9천원~64만9천원, 침실이나 아기 방 등에 알맞은 ‘블루스카이 3000’은 청정 면적 39m²·20m²에 4종으로 출고가는 26만9천원~31만9천원이다.


임병선 기자  LBS83@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