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현대엠엔소프트, 20만원대 보급형 2채널 LCD 블랙박스 ‘폰터스 HDR-1950’ 출시

PC사랑l승인2014.02.10l수정2014.02.10 09:2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현대엠엔소프트 (www.hyundai-mnsoft.com)가 전후방 2채널 녹화가 가능하며, 3인치 LCD로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20만원대 보급형 블랙박스 ‘폰터스 HDR-1950’을 출시했다.

폰터스 HDR-1950은 전방 200만 화소의 리얼 HD급(1280*720) 고화질, 후방 VGA급 화질의 영상 녹화를 지원하며, HD 전용 이미지센서를 탑재해 생생한 기록이 가능한 제품이다. 전방 120도의 광시야각으로 자동차 전면뿐 아니라 운전자가 놓치기 쉬운 측면의 사각지대까지 녹화가 가능하고, 역광에 강한 구조체를 적용해 햇빛이 강한 날 광량이 많은 주행 환경에서도 빛 번짐 없이 깨끗하게 녹화할 수 있는 점이 이번 제품의 특징이다. 

폰터스 HDR-1950은 상시녹화, 이벤트녹화, 주차녹화 등 다양한 녹화방식을 지원한다. 1분 단위로 녹화 파일을 연속적으로 생성하는 상시 녹화는 물론 주행 중 사고에 의한 충격 발생 시 충격 발생 전 10초간의 영상과 발생 후 20초간의 영상을 자동으로 녹화하여 메모리에 이벤트(EVENT) 폴더를 자동 생성해 저장하는 이벤트 녹화 모드가 있다. 또한 차량 운행 종료 후 차량의 시동이 꺼지면 자동으로 주차 녹화 모드로 전환하며, 시동이 켜지면 다시 상시 녹화모드로 자동 전환하는 주차 중 자동 녹화 모드를 지원한다.

폰터스 HDR-1950은 제품 후면에 장착된 3인치 고감도 풀터치 LCD 스크린을 통해 별도의 장치를 연결하지 않고도 차 안에서 실시간으로 고화질 영상을 확인할 수 있다. 또, 배터리 방전 방지 기능, 고온 차단 기능, 사고 시 영상 자동복구 시스템 등 블랙박스의 안전성을 강화한 다중의 장치가 탑재돼 소비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 제품은 보급형 모델인 만큼 20만 원대 후반의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현대엠엔소프트는 고급형과 보급형을 아우르는 다양한 블랙박스를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선택 폭을 넓혀나갈 계획이다. 

현대엠엔소프트 민정동 혁신상품개발실장은 “폰터스 블랙박스 HDR-1950은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전문 기업 현대엠엔소프트의 검증된 블랙박스 솔루션을 바탕으로 개발됐으며, 철저한 내부 품질 테스트를 거쳐 선보이는 제품”이라며,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편의성 높은 인터페이스로 사용자에 높은 만족감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SMART PC사랑 | 황수정 기자 hsio2@ilovepc.co.kr
 

PC사랑  webmaster@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C사랑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