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모바일 신작 ‘기억의 저편’ 사전 예약 시작
상태바
네오위즈, 모바일 신작 ‘기억의 저편’ 사전 예약 시작
  • 남지율 기자
  • 승인 2019.04.09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martPC사랑=남지율 기자] 네오위즈(대표: 문지수)는 자사가 서비스하고 마인로더(대표: SU FANG, 쑤 팡)가 개발한 모바일 신작 ‘기억의 저편: OBLIVION(이하 기억의 저편)의 사전 예약을 시작했다고 9일 밝혔다.

사전 예약은 정식 출시일까지 공식 사이트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사전 예약자 모두에게는 약 7만 원 상당의 게임 아이템과 게임머니를 혜택으로 제공하고, 공식카페에 가입 시 ‘나이팅게일’ 캐릭터를 확정 지급한다.

또 카페에 기대 평을 남기면 캐릭터 소환권 10개를 제공하고, 추첨을 통해 게임 머니를 추가 증정한다. 여기에 카페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는 회원들에게는 3만 원 상당의 게임 아이템이 주어진다.

사전 예약과 함께 오는 4월 24일부터 28일까지 5일간 CBT(비공개시범테스트)를 진행, 최종 점검에 들어간다.

기억의 저편은 광활한 판타지 세계관과 역사, 신화, 소설 속 캐릭터가 등장하는 수집형 RPG(역할수행게임)이다. 개성 넘치는 70여 종의 캐릭터마다 고유 일러스트와 영웅별 세계관이 존재해 수집 욕구를 자극한다.

이들을 수집, 육성하는 재미 외에도 450여 개의 방대한 스테이지와 5종의 PVP(이용자 간 대결) 모드가 색다른 재미를 제공한다. 여기에 이용자의 가치관 및 선택에 따라 게임의 배경이 변화하는 ‘선/악 심판 시스템’도 또 다른 재미 요소다.

특히, 기억의 저편에는 ‘슬램덩크’, ‘새벽의 연화’에서 활약한 미도리카와 히카루, 사이토 치와 등 일본 유명 성우들이 목소리 연기에 참여해 게임의 완성도를 높였다. ‘판도라’ 캐릭터 목소리를 맡은 키와니시 유우코는 게임 OST에도 참여해 ‘망각의 저편’을 직접 불렀다. 기억의 저편은 게임의 감성과 생동감을 더하고자 일본어 더빙으로 서비스된다.

기억의 저편은 5월 중순 정식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