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KT 5G 체험버스, 서울 시내 달린다

이철호 기자l승인2019.01.08l수정2019.01.08 11:4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smartPC사랑=이철호 기자] KT는 1월 15일부터 2월 2일까지 서울 광화문과 강남에서 세계 최초로 5G 상용 네트워크를 적용한 5G 버스가 운영된다고 8일 밝혔다. 15일부터 24일까지는 광화문, 25일부터 2월 2일까지는 강남역 일대에서 KT의 5G 버스가 운영된다.

KT는 대형버스에 5G 무선 네트워크 환경을 적용했다. 버스에는 5G 모바일 핫스팟(MHS, Mobile Hot Spot)이 탑재돼 있어 광화문과 강남역 일대에 구축된 5G 기지국에서 신호를 받아 와이파이로 변환한다. 이를 통해 5G 버스에 탑승한 승객들은 차량 이동 중에도 고품질의 실감형 미디어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게 된다.

투명 디스플레이로 꾸며진 5G 버스에서는 5G 네트워크 기반의 기가라이브 TV 등 고품질의 실감형 미디어 서비스를 마음껏 즐길 수 있다.

기가라이브 TV는 스마트폰 등 별도의 단말이 필요 없는 무선 기반의 차세대 미디어 서비스다. VR HMD(Head-Mounted Display)만 쓰면 스페셜포스 VR, 프로농구 VR 생중계를 운행 중인 차 안에서 즐길 수 있고 영화, 예능, 골프레슨 등을 360도 VR 영상으로 지연 없이 볼 수 있다. 또한, 3월에 선보일 5G 상용 서비스 일부를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다.

KT는 8일부터 5G 버스 사전체험 신청 접수를 받는다. 신청은 5G 버스 사이트에서 할 수 있다. 15일부터 24일까지 광화문, 25일부터 2월 2일까지는 강남 일대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일일 5회 운행한다.

KT 5G사업본부장 박현진 상무는 “5G 시대 모빌리티는 5G 네트워크로 둘러싸여 많은 양의 정보를 실시간으로 그리고 안정적으로 주고받는 것이 가능해진다”며 “KT는 모빌리티 환경을 비롯한 일상생활에서도 고객에게 색다른 경험과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차원이 다른 5G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철호 기자  chleo@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2-783-0074,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편집인: 김성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9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