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KOTRA-KEA, CES 2019에 역대 최대 규모 통합 한국관 참가

임병선 기자l승인2019.01.08l수정2019.01.11 17:3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smartPC사랑=임병선 기자] KOTRA(사장: 권평오)는 KEA(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회장: 김기남)와 공동으로 현지시간 8일부터 11일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되는 CES 2019(Consumer Electronics Show)에 역대 최대 규모의 통합 한국관을 구성하여 참가한다고 밝혔다.

통합 한국관으로 참가하는 총 168개사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4차산업 분야를 선도할 첨단 미래기술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창업진흥원과 공동으로 총 36개사로 구성된 스타트업관을 구성함으로서 국내 창업기업의 우수한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함께 뽐낼 계획이다.

미국소비자가전협회(CTA)가 주관하는 CES는 올해 전 세계 165여개국 4,500여개 기업들이 참가하고, 관람 인원만 19만 명을 넘어 사상 최대 규모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2019년 CES의 5대 기술 트렌드로 ‘인공지능, 스마트홈, 디지털헬스케어, e스포츠, 스마트시티 복원력’이 제시되고 있는데, 참가기업들은 이런 트렌드가 접목된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임으로써 전시회를 찾는 바이어들과 참관객들의 높은 관심과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특히 길재소프트(대표: 이상림)는 세계 최초로 개발한 다각도 초음파 태아 얼굴 촬영 3D기술을 접목한 VR 제품을 선보여 큰 관심을 받았다. 또한, 마이크로시스템(대표: 정상국)은 빗물과 먼지를 스스로 청소하는 유리를 선보여 주목을 받았으며, 포티투마루(대표: 김동환)는 딥러닝 기반 검색 시스템이 기계독해 경진대회에서 구글과 공동 1위를 수상하여, 구글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한국 스타트업으로 큰 화제가 되었다.

CES는 매년 혁신적인 제품을 선정하여 CES 혁신상(Innovation Award)을 수여하는데, 한국관 참가기업 중 룬랩(대표: 황룡)이 스마트 생리컵으로 피트니스, 스포츠 및 바이오 테크 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종춘 KOTRA 부사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하여 우리 기업들이 선보이는 다양한 혁신 제품이 미국을 비롯, 글로벌 시장에서 최대한의 성과와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바이어 홍보와 신규 비즈니스 기회 창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강조했다.

공동 운영기관인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KEA) 진홍 부회장은 “올해는 우수한 기술력을 가진 우리 기업이 최대 규모로 참가하는 만큼 높은 수출 상담 성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된다”고 언급했다.

한편 KOTRA는 참가기업들이 내실 있는 성과를 얻기 위해 북미 지역 소재 전체 무역관들과 협력하여 공동 바이어를 유치하고, 대대적인 홍보를 시행하고 있으며, 특히 아마존, HP, 뉴에그와 같은 유력 구매담당자를 초청해 한국관 참가기업과의 구매 상담회도 진행할 예정이다.


임병선 기자  LBS83@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2-783-0074,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편집인: 김성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9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