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故소프트맥스의 마지막 유산 ‘주사위의 잔영 for kakao’

임병선 기자l승인2018.05.08l수정2018.05.08 16:5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smartPC사랑=임병선 기자] 지금은 공중 분해된 소프트맥스지만, 과거 1990년대 PC게임을 즐겼던 게이머 중 소프트맥스의 게임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소프트맥스의 대표작으로는 총 6개의 작품이 출시된 ‘창세기전’(4는 잊자) 시리즈가 있다. 그 밖에 팬들의 뇌리에 가장 기억에 남았던 게임으로 ‘주사위의 잔영’이 있다.

주사위의 잔영은 브라우저 형태로 즐겼던 ‘4LEAF’의 미니 게임 형태였다. 4LEAF는 오리지널 세계관인 ‘룬의 아이들’에 ‘테일즈위버’를 연결하는 형태가 될 예정이었지만, 테일즈위버를 별개의 클라이언트로 출시하면서 4LEAF는 붕 뜨게 됐다.

결국 4LEAF는 아바타로 채팅하는 형태만 남았는데 아바타를 꾸밀 수 있는 복장이나 액세서리가 창세기전 시리즈의 아이템이라 창세기전 팬들은 여전히 남아 4LEAF를 즐겼다. 그러던 중 뭔가 즐길만한 콘텐츠를 요구하는 유저들의 목소리가 커졌고 궁여지책으로 등장한 것이 주사위의 잔영이라는 보드게임이었다.

하지만 4LEAF는 결국 서비스 종료됐고 주사위의 잔영도 이제는 추억이 됐다. 이런 와중에 2016년 소프트맥스에서 주사위의 잔영을 모바일 게임화하기로 결정했고 어느덧 시간은 흘러 2018년 4월 17일, ‘주사위의 잔영 The Roll of Genesis’라는 이름에서 ‘주사위의 잔영 for kakao’(이하 주잔 카카오)라는 이름으로 변경해 출시됐다.

 

4LEAF의 추억

기자도 창세기전 시리즈를 재밌게 플레이했던 만큼 4LEAF와 주사위의 잔영도 플레이했었다. 2006년 6월 오픈베타를 시작한 4LEAF는 아노마라드 상공에서 보이는 각 지역에 접속한 후 채팅방에 들어가 아바타 채팅을 하는 방식이었다. 당시로는 참신한 채팅 시스템과 다양한 이모티콘이 존재해 창세기전 팬덤은 물론, 채팅을 위해 4LEAF를 접하는 유저가 있었을 정도였다.

최초 20분 접속에 1포인트씩 GP(게임머니)를 줬는데 초창기에는 인기가 상당해 웬만한 채팅 서버에는 방조차도 잡기 힘들었다. GP로 자신의 아바타를 꾸미기 위한 아이템을 살 수 있었는데 GP를 모을 수 있는 방법이 채팅방에 들어가 있는 것 말고는 없었다.

▲ 스토리를 플레이하는 에피소드 모드.

그러던 중 단순히 GP 벌이를 위해 채팅방에 들어와 잠수하는 유저가 늘어나기 시작했다. 이러한 유저는 계속 늘어 채팅방 이름 자체가 ‘잠수방’이 되고 채팅 프로그램으로도 존재 자체가 유명무실해지게 된다. 여기에 딱히 즐길 거리가 없어지자 기사단(길드) 멤버들이나 접속해 채팅하는 수준에 그쳤다. 심지어 4LEAF 채팅방에서 채팅하면서 다른 온라인 게임을 즐기는 사람도 많았다.

그러던 중 2001년 5월, 처음으로 GP를 모을 수 있는 수단인 주사위의 잔영이 정식 오픈됐고 많은 사람이 게임에 참여했다. 하지만 4LEAF의 수익 모델 자체가 없고 즐길만한 콘텐츠도 이게 전부라 위기감은 계속 지속됐다. 2009년 서비스를 종료해버린 4LEAF에 대한 이야기는 이제 접고 요점인 주사위의 잔영에 대해 이야기해보자.

▲ 강력해지는 적을 쓰러뜨려가는 용자의 무덤.

 

바람 앞의 촛불 신세

주사위의 잔영은 주사위를 굴려 가장 먼저 골에 도달하는 사람이 승리하는 보드게임이다. ‘창세기전 3’와 ‘창세기전 3 파트 2’의 도트를 재활용해 창세기전 팬들이 대거 유입됐으며, 간단한 게임임에도 쉽게 성공했다.

후속작인 ‘주사위의 잔영 2’를 출시할 예정이었지만 개발 도중 무산됐고 2016년 모바일 버전으로 출시하겠다는 이야기가 나왔다. 소프트맥스의 대표작인 창세기전 시리즈 최신작 ‘창세기전 4’가 폭망하고 사실상 소프트맥스의 마지막 남은 최후의 보루가 주사위의 잔영이었다.

하지만 2016년 10월 24일 소프트맥스가 폐사하고 ESA로 인수됐다. 인수되기 전 창세기전 관련 IP를 넥스트플로어에 전부 넘기면서 주사위의 잔영 후속작 출시도 불투명해졌다. 그러던 중 넥스트플로어와 주사위의 잔영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하면서 겨우겨우 출시는 가능해졌다.

▲ 2 vs 2 팀 매치도 지원한다.

 

과거의 아련했던 모습

주인공급 캐릭터인 ‘철가면’이나 ‘살라딘’, ‘데미안’ 등 비싼 GP로 구입할 수 있는 강력한 체스 맨(캐릭터)만 승리를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어빌리티와 아이템 카드를 잘 활용해야하며, 최대 8명이 즐길 수 있는 난전이었던 만큼 운도 많이 따라야 했다. 원작 게임인 창세기전 3와 창세기전 3 파트 2를 구입하면 제공되는 시리얼 카드 번호를 입력하면 해당 체스맨을 얻을 수도 있었기 때문에 당시 강력한 캐릭터 카드가 비싼 가격에 거래되기도 했다.

체스맨은 게임 방장에 설정한 소환 포인트 제한에 맞춰 최대 4명까지 가지고 시작했으며, 총 3명까지 체스맨을 합류시켜 강력한 말을 만들 수 있었다. 과거 체스맨의 능력치는 이동 주사 위 수/공격 주사위 수/방어 주사위 수/지력으로 나눴다. 이동 주사위 수는 말 그대로 이동 주사위를 굴릴 때 나오는 주사위 개수이며, 공격 주사위 수는 자신이 공격했을 때 굴릴 수 있는 주사위 수, 방어 주사위 수는 자신이 공격을 당했을 때 굴릴 수 있는 주사위 수이다. 지력은 공격에 참여하지 않았을 때 주는 보너스 수치이다.

공격 주사위 수가 많아 공격에는 강력한 공격 캐릭터라도 방어 주사위 수는 적기 때문에 방어 캐릭터와 팀을 짜야 안전하며, 안정적으로 수치를 플러스 해주는 지력이 높은 캐릭터도 중요하다. 체스맨은 따로따로 출발시켜 팀을 짜야하기 때문에 처음에 보내는 캐릭터를 공격으로 할지 방어로 할지도 중요한 전략 요소였다.

▲ 1눈 캐릭터도 진화를 통해 6눈 캐릭터로 만들 수 있다.
▲ 방어 때에는 방어 주사위 수가 많은 캐릭터가 유리하다.

 

엉망진창인 현재 모습

주잔 카카오는 과거의 방식과 비교해 많은 부분이 달라졌다. 세계지기(과거 체스맨)는 메인 3명과 서브 2명 등 한 번에 5명을 묶어 출발하는 형식이며, 어빌리티는 메인 캐릭터만 사용 가능하고 아이템은 서브 캐릭터까지 포함해 총 5개를 가지고 시작한다. 과거 아이템 카드가 랜덤 3장으로 제공됐던 것과 달리 주잔 카카오는 캐릭터에 아예 아이템이 고정돼 있기 때문에 캐릭터 간의 밸런스는 더 안드로메다로 간다.

▲ 약한 캐릭터가 강한 캐릭터를 이기는 경우도 있지만, 극히 드물다.

캐릭터 등급은 1~6눈(성과 같은 개념)까지 있으며, 기본은 5눈까지만 존재하고 6눈은 강화를 통해 만들 수 있다. 전작과 다른 점이라면 1눈 캐릭터라도 강화와 진화를 통해 6눈으로 만들 수 있고 진화를 할 때마다 능력치와 어빌리티 성능도 강화된다.

즉, 공격 주사위 수가 2개인 1눈 캐릭터라도 6눈까지 진화시키면 공격 주사위 수가 7개가 된다. 반면, 아이템 성능은 별도로 강화해야 하기 때문에 처음부터 강력한 아이템 능력치를 가지고 있는 태생 5눈 캐릭터가 더 강력하다.

▲ 승부에서 쉽게 이기려면 좋은 어빌리티와 아이템을 가진 캐릭터로 도배해야 한다.

강화는 같은 눈의 캐릭터를 합성하면 100% 성공하며, 그보다 아래인 눈의 캐릭터를 합성하면 일정치의 성공 확률이 적용된다. 진화를 하기 위해서는 같은 눈의 수치까지 강화를 한 후, 같은 눈의 캐릭터가 눈 수만큼 필요하다.

즉, 4눈 캐릭터를 5눈 캐릭터로 진화시키려면 4눈 캐릭터를 +4까지 강화하고 4눈 캐릭터 4명을 제물로 바쳐야 된다. 즉, 5눈 캐릭터를 만드는데 들어가는 4눈 캐릭터가 8명(진화시키는 대상 제외)이 필요한 셈이다. 같은 방식으로 6눈으로 진화하려면 5눈 캐릭터가 10명 필요하다.

또한, 최종 단계까지 강화된 캐릭터 2명을 제물로 바쳐 랜덤으로 상위 눈 캐릭터를 얻는 교환도 있다. 가장 좋은 효율을 보여주는 캐릭터 모으는 방식은 4눈 캐릭터를 +4까지 2명 만들고 교환으로 5눈 캐릭터를 얻는 것이다.

▲ 원래 성우가 적용되지 않아 캐릭터에 대한 괴리감이 느껴진다.

 

아리송한 게임 모드

기존 주사위의 잔영은 골까지 먼저 도달하는 사람이 이기는 방식이었지만, 주잔 카카오는 총 5개의 게임 모드를 제공한다. 스토리를 즐기는 시나리오 모드에서는 일반적으로 골 도달 방식이지만, 제한된 턴 안에 보스를 쓰러뜨리거나 지역을 점령하는 방식도 있다.

이외에 ‘4인 난투’와 ‘팀 승부’, ‘투기장’, ‘용자의 무덤’이 있다. 4인 난투는 각자 골을 향해 달려가는 것이며, 팀 승부는 2 vs 2로 팀을 짜 먼저 골 에 도달하는 사람이 있는 팀 쪽이 승리하는 방식이다. 승리하기 위해서는 어느 정도 팀워크가 필요하다. 투기장은 이동 어빌리티나 아이템 카드가 무쓸모인 전투만 하는 모드이다. 용자의 무덤은 층을 내려갈수록 강력한 몬스터와 계속 대결하는 방식이다.

▲ 테일즈위버의 캐릭터도 등장한다.

이러나저러나 다양한 모드가 있다고 해도 결국 성능 좋은 5눈 캐릭터로 팀을 잘 짜는 쪽이 승리하는 방식이다. 전략이고 뭐고 거의 필요 없으며, 무조건 좋은 어빌리티와 아이템으로 도배하면 거의 무조건 이길 수 있다.

나름대로 전략도 잘 짜야하고 운도 많이 따라줘야 했던 과거의 주사위의 잔영은 어디로 가고 파워 밸런스만 망가져버린 게임이 나왔는지 모르겠다. 마지막 유산이란 것은 정말 쓸데없고 부질없는 것인 것 같다.

정말 과거의 추억은 과거의 추억으로 내버려둬야 하는 걸까? 하지만 사람은 똑같은 실수를 반복하는 것 같다. 주잔 카카오는 지웠지만, 지금도 넥스트플로어가 리메이크할 예정인 창세기전 시리즈에는 미련을 버리지 못하고 있다.

▲ GP를 소비해 전투값추가 수치를 올릴 수 있다.


임병선 기자  LBS83@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14
전체보기
  • 주잔 2018-05-15 21:03:40

    재밌어 게임 근데 신저는 어떻게 해보자신고 | 삭제

    • 주잔 2018-05-13 09:10:21

      기자가 4눈 케릭없어서 쓴글인듯...
      5눈과 3눈의 차이는 한방에 죽냐 두세번 버틸수 있느냐의 정도밖에없음. 이부분은 최대한 아이템이랑 어빌리티로 해결해야함, 또한 시나리오모드와 도서관을 통하면 4성 케릭 20개는 만들수 있기때문에 큰 무리도 없음신고 | 삭제

      • 깜지곰 2018-05-10 16:49:54

        쯧쯧...일부러 1성 슬라임, 3성 아지다하카 등 키우고 있는 마당에 뭔...과금러들이 과금해도 승률이 안오른다고 하는 판에 ㅋㅋㅋ신고 | 삭제

        • 카드간의차이가명확...? 2018-05-10 16:15:50

          1성 캐릭인데도 패시브와 어빌리티 아이템카드를 탐구해서 덱을 짜는 재미가 있는
          오히려 과금유도가 적어서 유저들의 불만이 많은 그런 혜자겜입니다.
          왜 이런 글 쓰시는지 1도 모르겠네요 3:(
          일주일은 해보셨는지...신고 | 삭제

          • 갓혜자겜 2018-05-10 15:30:30

            무과금, 라이트유저를 위한 갓혜자겜. 할까 말까 망설이는 분들은 꼭 해보세요. 밸런스도 잘맞고 진짜 잘만든 게임. 이렇게 맨날 까여서 아쉽네요.. 요즘 게임 리뷰라는 것들은 너무 유행처럼 누가 까기 시작하면 다 같이 우르르 까고, 그에 반대되는 리뷰는 거의 없죠. 그냥 양산형이랄까.. 제대로 해보고 까는 게임은 없고 대충 겉핥기식.. 네이베 메인리뷰에다가 알바쓰면 순식간에 갓겜되고.. 너무 별로네요.신고 | 삭제

            • ... 2018-05-10 15:26:52

              전략이 거의 필요없이 좋은 캐면 무조건 다는 부분에서 걍 내림.
              난투,팀전 1~2판 해보고 기사 쓴 듯신고 | 삭제

              • 어이없음 2018-05-10 15:16:39

                이런식으로 깔 게임이 아닙니다. 랭커들 무과금 수두룩 합니다. 오히려 과금 정책이 없어서 문제인데 무슨 말도 안되는 기사인지? [타 게임은 4눈 이하가 5눈을 이길 수 있다.] 이런식으로 광고 하지만 [주사위의 잔영은 태생 5눈 거의 쓰지도 않습니다.] 오히려 과금할게 없어서 매출하락하고 있는데 무슨 하나도 맞지도 않는 글만 쓰시는지? 진짜 스샷만 가져다 쓰고 기사랑 게임이랑 일치하는거 찾기도 힘든 수준이네요.신고 | 삭제

                • Rency 2018-05-10 15:16:10

                  구 주잔도 하고 지금 주잔도 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기사 대로 예전에 주잔에서 전략으로 이긴다라는점이.. 참.. 아이러니 하네요.. 저는 그때도 소프트 유저였던지라.. 별로 좋은 캐릭을 안가지고 있었고, 그때 승률이 어마어마하게 낮았습니다. 한마리로 가면 한마리만 움직이면 되지만 3마리를 쓰면 3마리를 겹쳐서 움직였던 방식이었습니다. 남보다 2턴을 버리면서 하는데 전략이 잘 나올리가...신고 | 삭제

                  • 푸둥이 2018-05-10 15:14:55

                    아놔 재밌게 하고 있는데 ...
                    신규 유입을 위해서 기사를 제대로 써도 모자를 판에...
                    기자 싸우자!!신고 | 삭제

                    • 체사 2018-05-09 22:30:06

                      기사가 진짜 어이가 없네요
                      저도 포립 원년멤버고 주잔포카카오 오픈부터 지금까지 하고 있습니다 기자님이 쓰신대로 막 깔 게임은 아닙니다 지금 각 모드별 속성별 다양하게 어빌과 카드 조합이 연구되고 있습니다 진짜 몇판해보고 이렇게 까는건 아니라고 봅니다 기자가 직업아니신가요? 프로의식이 없어보입니다 관련해서 메일도 드리고 아이러브피씨에 항의도 하겠습니다 이 글이 기분 나쁘시면 연락주세요 주잔까페가서 자게 글 몇개읽어도 리뷰가 이것보단 객관적이겠네요 수필쓰시나요?신고 | 삭제

                      1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