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청년 스타트업, 옴니텔 스마트벤처캠퍼스 통해 날아오르다

이철호 기자l승인2018.04.27l수정2018.04.27 12:0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서울, 강원권 스타트업허브로 자리잡은 옴니텔 스마트벤처캠퍼스가 지난 8개월간의 여정을 끝으로 25일 청년창업기업 35개사를 배출한다.

[smartPC사랑=이철호 기자] 옴니텔(대표이사: 김상우)은 25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에서 2017 옴니텔 스마트벤처캠퍼스 졸업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졸업식에는 김형영 서울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김광현 창업진흥원장, 김상우 옴니텔 대표이사 등 관련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해 청년창업기업의 새로운 출발을 응원했다.

이날 졸업하는 35개사는 예비창업자 또는 3년 이내 창업기업 자격으로 참여하여 160명의 고용 창출, 누적 매출 81억 원, 누적 투자금액 7억 원을 달성하는 등 8개월 만에 괄목할만한 성과를 기록했다.

성과를 축하하기 위해 우수 졸업기업과 주관기관 전담인력에게는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창업진흥원장상, 주관기관장상 등을 수여하기도 했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표창은 모두의캠퍼스 노태준 대표, 창업진흥원장 표창은 스타팅포인트 노태민 대표, 스마트앤플레이 배경준 대표, 브리즈 김태영 대표, 옴니텔 송한경 부장, 주관기관 표창은 자버 이동욱 대표, 페이크아이즈 김석중 대표, 히든트랙 오정민 대표가 각각 수상했다.

특히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표창을 받은 모두의캠퍼스는 서비스 시작 1년여 만에 누적 매출 3억 원, 유저 20만 명 확보, 5명의 신규 고용창출, 초기투자 유치 등 다양한 부문에서 성과를 거두었다.

페이크아이즈 김석중 대표는 “옴니텔 스마트벤처캠퍼스를 통해 사업화 지원금뿐만 아니라 사무공간, 마케팅 네트워크 등 물적, 인적 인프라를 활용할 수 있어 회사 운영에 큰 도움이 되었고, 운영진이 기업의 성장단계에 맞게 적기 지원을 해주어 만족도가 매우 높았다”며 “향후에도 스마트벤처캠퍼스 사업이 지속적으로 발전되고 운영되어 더 많은 청년창업가들이 지원을 받을 수 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스마트벤처캠퍼스는 유망 지식서비스 분야의 청년창업자를 발굴하여 초기 창업 전 단계를 집중 지원하는 중소벤처기업부의 창업지원 사업으로 5개 권역(서울·강원/인천·경기/대구·경북/충청·호남/부산·울산·경남)으로 나눠 운영되고 있다.

옴니텔은 13년부터 서울·강원권을 담당하고 있으며, 220여 개 스타트업을 발굴, 육성, 배출한 바 있다. 대표적인 스타트업으로는 잡플래닛, 아이디어스, 오픈갤러리, 와그트래블 등이 있다.


이철호 기자  chleo@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