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건축 디자인 렌더링의 판을 바꿀 ‘언리얼 엔진’

임병선 기자l승인2018.04.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smartPC사랑=임병선 기자] 세계적인 게임 개발사이자 게임엔진 개발사인 에픽게임즈의 한국지사 에픽게임즈 코리아(대표: 박성철)는 건축 디자인 및 시각화 전문 온라인 매거진 ‘Cgarchitect.com’에서 진행한 건축 시각화 렌더링 엔진 설문조사에서 언리얼 엔진의 영향력이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2일 발표했다.

총 응답자 2,063명에 신뢰수준 95%, 오차범위 ±3%의 이번 설문조사에 따르면, 언리얼 엔진은 ‘현재 건축 및 시각화 작업에 사용되고 있는 렌더링 엔진’을 조사한 항목에서 20.9%의 점유율로 4위를 기록했다. 1위부터 4위까지 중에서 리얼타임 렌더링을 지원하는 엔진은 언리얼 엔진뿐인 것을 감안하면 언리얼 엔진은 사실상 리얼타임 엔진 중 1위를 차지한 셈이다.

이는 전년도 10.5%에서 100% 상승한 수치로, 건축 시각화에서 리얼타임 렌더링이 빠른 속도로 적용되고 있으며, 이 변화를 이끄는 역할을 언리얼 엔진이 하고 있다는 것을 방증하는 수치이다.

현재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렌더링 엔진으로는 ‘V-Ray Adv’가 63.4%로 1위에 올랐으며, ‘Corona’와 ‘V-Ray RT’가 각각 30.4%, 29.6%를, 언리얼 엔진에 이어 ‘Lumion’이 13.7%를 기록했다.

이어 ‘추가적으로 다른 렌더링 엔진을 실험하고 있느냐’는 질문에는 과반이 넘는 수가 ‘그렇다’고 대답했으며, 그중 가장 많은 40.8%가 언리얼 엔진을 사용하고 있다고 답했다. ‘Corona(27.1%)’와 ‘Fstorm(13.2%)’, ‘Arnold(12.3%)’와 ‘Redshift(12.0%)’가 그 뒤를 이었다. 또한, 설문 참가자 중 60% 이상은 ‘실험 중인 렌더링 엔진을 프로덕션 환경에 적용할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설문 결과를 보면, 아직까지 리얼타임 렌더링 엔진보다는 오프라인 렌더링이 많이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설문 참가자들은 ‘리얼타임 렌더링 엔진이 얼마나 중요한가’라는 질문에 대부분이 ‘중요하다’고 답변해 향후 건축 및 시각화 작업이 오프라인 렌더링에서 리얼타임 렌더링으로 넘어갈 것으로 내다봤다.

오프라인 렌더링 기술은 높은 퀄리티의 결과물을 만들 수 있는 데 반해, 몇 시간에서 며칠까지 걸리는 시간과 그에 비례한 비용이 발생한다. 이에 비해 리얼타임 렌더링은 즉각적으로 결과물을 만들고 수정하는 작업을 할 수 있어 효율성을 크게 높일 수 있다.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리얼타임 렌더링은 건축 및 건설 분야에서뿐만 아니라 디자인이나 영상 제작 등의 산업 전 분야에서 요구되는 높은 수준의 그래픽 퀄리티를 만족시키는 동시에 제작 과정의 효율성까지 올려주기 때문에 그 성장은 계속 가속화될 것”이라면서, “앞으로 이 두 가지 중요한 요소를 모두 충족하는 언리얼 엔진이 산업 분야에서 적용되는 사례를 국내에서도 많이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임병선 기자  LBS83@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