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삼성-애플 중고폰 가격 하락세…“아이폰8·갤노트8 영향”

조은혜 기자l승인2017.11.10l수정2017.11.10 13: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갤럭시노트8과 아이폰8 등 주요 신제품의 영향으로, 중고 스마트폰 가격이 최대 3만 원까지 떨어졌다.

착한텔레콤은 10월 주요 온라인 채널과 알뜰폰에서 판매된 중고폰 1,981건을 분석한 결과 삼성전자·애플의 인기 모델 중고폰 가격이 일제히 하락세를 기록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전체 판매량 중 1위를 기록한 모델은 삼성전자 갤럭시S7이다. 점유율은 16.2%였다. 갤럭시노트5(16.1%)와 갤럭시S7엣지(15.5%)가 그 뒤를 이었다. 1~3위 모델은 지난 9월 순위와 변동이 없다.

이후 순위는 ▲아이폰6(7.7%) ▲아이폰6S(7.4%) ▲갤럭시노트4(4.3%) ▲아이폰6 플러스(3.9%) ▲갤럭시S6(3.7%) ▲갤럭시노트3(3.5%) ▲아이폰6S 플러스(2.1%)로 집계됐다.

지난 9월 대비 중고 아이폰의 판매량이 상승한 점도 눈에 띈다. 아이폰8이 지난 3일 출시됐지만 전작에 비해 소비자들의 관심을 모으지 못했고, 아이폰6S 등 가격 대비 성능이 높은 중고폰으로 관심이 쏠렸다는 분석이다.

해외 시장조사업체 CIRP에 따르면, 지난 3분기 아이폰8 판매량은 2년 전 출시된 아이폰6S에 비해 크게 떨어졌다. 착한텔레콤 관계자는 “중고폰 시장에서도 유사한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고 전했다.

박종일 착한텔레콤 대표는 “갤럭시노트8, 아이폰8의 출시 영향으로 당분간 중고폰 시세의 전세계적인 하락세가 예상되고 있다”며 “아이폰8의 판매량 저조로 중고 아이폰의 인기가 상승했는데, 아이폰X 출시 이후 중고 아이폰의 시세와 판매량 흐름도 관심 있게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은혜 기자  joeun@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7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