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넥슨컴퓨터박물관, ‘2017 NCM VR/AR/MR 오픈콜’ 수상작 발표

임병선 기자l승인2017.09.28l수정2017.09.28 09:5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넥슨컴퓨터박물관(관장: 최윤아)이 새로운 기술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예술의 영역을 넓히는 도전적 창작 활동을 지원하는 열린 콘텐츠 공모전 '2017 NCM VR/AR/MR 오픈콜'의 수상작을 발표했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된 이번 오픈콜은 차세대 콘텐츠로 각광 받고 있는 가상현실(Virtual Reality, VR), 증강현실(Augmented Reality, AR), 혼합현실(Mixed Reality, MR)에 대해 다양하고 실험적인 해석을 담았다. 영화, 게임, 애니메이션 등 장르를 가리지 않은 70여 점의 작품이 국내외 5개국으로부터 응모됐으며, 업계 전문가 및 문화예술인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약 한 달에 걸친 신중한 심사를 통해 6개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가장 놀라운 가상세계를 선보인 작품에게 시상하는 상전벽해상은 싱가폴의 가티게임즈(Gatti Games)가 개발한 ‘Stifled’에게 수여됐다. 어둠 속에서 오직 소리에 의존해 공간을 파악하고 장애물을 극복하는 아이디어가 높은 평가를 받았다.

체험자에게 강한 몰입감을 제공하는 무아지경상은 팀 한라산의 ‘디시젼’(Decision)이 받았다. ‘가상현실에서 도덕은 가능한가?’라는 다소 철학적인 주제를 효과적인 방법으로 플레이어에게 전달하였다.

팀 문문(Moonmoon)의 ‘Train of Thought’은 호접지몽상을 받았다. 무관심과 소외로부터 아이들을 지키고 보호하는 인터랙션이 있는 VR 애니메이션이다.

그 외에도 팀 허브(Team HUB)의 ‘브레이크 타임’(Break Time)이 물아일체상을, 팀 피젼나인(PigeonNine)의 ‘VR Olympic Game’이 이심전심상을, 207스튜디오(207STUDIO)의 ‘이런 공장은 싫어!’가 동상이몽상을 받았다.

6개의 수상팀들에게는 각각 1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또한 넥슨컴퓨터박물관 VR존에서의 단독 전시 기회와 함께 출품작의 완성도를 높일 수 있는 ‘디벨롭 위크’(Develop Week)를 지원할 예정이다.

오는 4분기에 진행 예정인 디벨롭 위크에는 제주도 국내선 왕복 항공권과 숙박, 중식 및 박물관 내 연구공간 등이 제공된다. 또한 ‘아티스트 토크’(Artist Talk)를 통해 전문가 및 관람객들과 직접 소통하고 피드백을 받을 수 있으며, NCM Accelerator로 위촉될 경우 지속적인 작품 활동도 후원 받을 수 있다.

넥슨컴퓨터박물관 최윤아 관장은 “NCM 오픈콜은 처음부터 완벽하지 않더라도 관람객 그리고 넥슨컴퓨터박물관과 함께 서서히 작품을 완성시켜 가는 진행형(ongoing) 공모 형식을 지향한다”며, “누구라도 제한 조건 없이 응모할 수 있으니, 내년에 지속될 제 3회 오픈콜에도 올해처럼 신진 작가들이 창의적이고 실험적인 작품들을 많이 응모해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넥슨컴퓨터박물관은 자사 홈페이지 및 블로그를 통해 9월 27일(수)부터 최종 수상작 6편의 트레일러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임병선 기자  LBS83@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