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한콘진, 17년 3차 ‘이달의 우수게임’ 수상작 발표

임병선 기자l승인2017.09.13l수정2017.09.13 11:0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직무대행: 강만석)은 13일 2017년 3차 ‘이달의 우수게임’ 수상작을 발표했다.

이번 수상작은 ▲일반게임 부문 블루홀의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 ▲착한게임 부문 두부스쿨의 ‘두브레인’, 버프 스튜디오 ‘마이 오아시스-힐링되는 하늘섬 키우기’(이하 마이 오아시스) ▲인디게임 부문 블루스카이게임즈의 ‘루티에 RPG 클리커’ 등 총 네 작품이다.

일반게임 부문 수상작인 배틀그라운드는 100인의 플레이어가 고립된 섬에서 무기와 탈 것을 이용해 최후의 1인으로 살아남는 경쟁을 다룬 게임이다. 출시 6개월 만에 판매량 1,000만 장 돌파, 글로벌 동시접속자 100만 명을 넘어서며 전 세계 유저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정식 출시 전인 얼리 억세스(Early Access) 단계에서 판매량의 95%가 해외에서 발생하는 등 글로벌 흥행의 새로운 기록을 쓰는 우수한 성과를 달성해 심사위원단으로부터 ‘세계적인 우수 IP로의 성장이 기대된다’는 평가를 받았다.

착한게임 부문 수상작인 두브레인은 기억력, 지각속도력, 추론력, 창의력 등 어린이들의 인지 발달 교육을 돕는 두뇌 개발 게임이다. 두뇌 개발에 필요한 8가지 영역을 자극하는 애니메이션과 사고력 게임으로 인지 발달 교육의 목표에 충실한 게임 디자인과 구성으로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기존의 인지발달 교육이 지닌 문제점을 개선하려는 노력이 심사위원단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

착한게임 부문 두 번째 수상작인 마이 오아시스는 아름다운 그래픽과 감성적인 사운드로 위로의 메시지를 전하는 힐링 게임으로 국내에서 100만 다운로드를 기록했다. 방치형 클리커(clicker) 게임으로 이용자가 오아시스 섬의 동식물에게 응원을 받고, 인디 음악가와의 협업을 통해 서정적인 음악을 감상·연주하며 따뜻한 위로를 받는 점이 특징이다. 국내 인기에 힘입어 해외 출시를 준비 중이다.

인디게임 부문 수상작은 루티에 RPG 클리커다. 간단한 화면 터치 방식으로 몬스터를 사냥하고 캐릭터를 육성하는 게임으로, 방치형 클리커 시스템에 다양성을 도입하려는 노력과 이용자의 수집욕구를 자극하는 완성도 높은 캐릭터 디자인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게임에 지속적으로 콘텐츠를 추가하고 게임 박람회에 참가하는 등 유저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아 이용자 투표 부문 1위도 차지했다.

이달의 우수게임 수상 기업에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수여와 ‘2017년 대한민국 게임대상’ 후보 자격이 자동으로 부여된다. 이밖에 ▲게임 홍보영상 제작 지원 ▲다양한 채널(이달의 우수게임 홈페이지와 포털, 게임 전문매체 및 커뮤니티 등)을 통한 홍보 기회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지난 1997년부터 국산게임의 창작 활성화와 제작의욕 고취를 위해 연 4회에 걸쳐 이달의 우수게임을 선정해오고 있다.


임병선 기자  LBS83@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7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