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SK텔레콤 T1, 미아방지 온라인 캠페인 '이웃기웃' 진행

이철호 기자l승인2017.09.05l수정2017.09.05 16: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SK텔레콤 T1 선수들.

SK텔레콤이 9월 한 달 동안 서울지방경찰청, 게임채널 OGN과 함께 미아방지 온라인 캠페인 '이웃기웃'을 진행한다.

이웃기웃은 SK텔레콤 T1 게임단과 서울지방경찰청, e스포츠 팬들이 리그 오브 레전드(LoL)를 통해 사회문제 해결에 나선다는 내용의 캠페인으로, e스포츠 특유의 팬 문화를 원동력 삼아 대중적 관심과 참여를 불러일으킬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지난 4일 첫 공개된 유튜브 콘텐츠를 시작으로 오는 9월 26일까지 총 6개의 캠페인 영상을 유튜브에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해당 영상에서는 '페이커' 이상혁, '뱅' 배준식, '울프' 이재완 등 T1 선수들이 어린이 안전 문제에 대해 관심을 가지게 된 배경부터, 팬들과 함께하는 미아방지 캠페인을 만들고 인기 걸그룹 ‘구구단’과 이벤트 매치를 여는 과정을 그린다.

SK텔레콤은 오는 13일 500여 명의 e스포츠 팬을 초대해 T1과 구구단 멤버들이 혼성으로 팀을 이뤄 벌이는 LoL 이벤트 매치를 열고, 승리팀 명의로 SK텔레콤의 위치 알림 트래커 및 1년 사용권 1,000세트를 서울지방경찰청에 전달할 계획이다.

서울지방경찰청은 T1 인기 선수들과 구구단 멤버들이 함께 만든 미아방지 안전수칙 캠페인 영상과 실종예방 정책 홍보영상을 기관 SNS에 공개하고, 사회적 배려 대상자와 지원이 필요한 아동을 중심으로 위치 알림 트래커를 배포할 예정이다.

참관을 원하는 팬들은 5일 오후 5시부터 10일까지 SK텔레콤과 T1 선수단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경기 녹화중계 영상은 OGN 유튜브와 SK텔레콤 및 OGN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오는 26일부터 시청할 수 있다.

SK텔레콤 뉴미디어실 이준호 실장은 "e스포츠의 열정적 팬 문화를 사회문제 해결의 에너지로 환원하려는 새로운 시도"라며 "T1 선수들과 서울지방경찰청, LoL 중계 방송사, 인기 걸그룹의 동참 등 다양한 주체들의 협력을 통해 더 큰 사회적 가치를 이끌어내겠다"라고 전했다.

페이커 이상혁 선수는 "팬들과 함께 어린이 안전을 지키는 의미 있는 캠페인을 진행해 기쁘다. 그 동안 T1이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는 소감을 전했다.

T1의 최동훈 감독은 "LoL 2017 월드 챔피언십 출전에 앞서 올 한해 T1을 지지해준 팬들께 드리는 선물이라고 생각하고 재미와 의미 모두 놓치지 않는 경기를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이철호 기자  chleo@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