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KT, LG유플러스와 ‘번호안내서비스’ 개시··· 주소록 검색창으로 상호/업종 번호 검색

양윤정 기자l승인2017.06.19l수정2017.06.20 13:1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KT(회장 황창규)가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와 함께 주소록 검색창을 통해 410만 개 이상의 상호 검색은 물론, 자주 전화하는 상호를 업종별로 분류해 전화번호를 안내해 주는 ‘번호안내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스마트폰에 기본 탑재된 주소록의 검색창을 통해 찾고 싶은 상호 또는 업종을 입력하면 거리 또는 방문 순으로 검색 결과를 보여준다.

거리 순은 현재 위치 기준으로 가장 가까운 곳, 방문 순은 주변 3km 이내에 있는 상호 중 카드 결제 내역이 가장 많은 곳으로 정렬된다. 방문 순은 기존 검색서비스들과 달리 BC카드 가맹점의 결제정보를 활용, 결제건수가 많은 상호를 알려줘 실제 고객들이 자주 이용하는 인기 가게를 알 수 있는 차별화된 기능이다.

특히, 상호의 상세 화면에서는 전화번호, 주소 및 위치 등 상세 정보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고 내비 길안내와 지도 앱을 통한 대중교통 및 도보안내를 제공, 고객은 스마트폰의 주소록만으로 더욱 편리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주소록 내 별도의 ‘홈페이지’ 아이콘을 통해 병원, 약국, 은행 등 고객이 일상생활에 주로 이용하는 업종을 선별해 위치 기반으로 전화번호를 안내한다. KT는 통화가 많은 순으로 주요 업종별 순위를 제공하며 LG유플러스는 병원과 약국의 요일별 운영 정보를 각각 제공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

이 서비스는 6월 초 출시된 LG전자 X500부터 적용됐으며 별도 애플리케이션 설치 없이 스마트폰 기본 주소록에서 약관동의 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KT 플랫폼서비스담당 김학준 상무는 “번호안내서비스를 통해 KT와 LG유플러스 고객들은 더욱 편리한 상호 검색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게 될 것이다”며 “고객의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편리 서비스를 양사가 협력하여 지속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 한영진 플랫폼서비스담당은 “상호를 검색 할 때 핵심정보만 빠르게 찾을 수 있는 간편함에 중점을 두고 KT와 함께 번호안내서비스를 개발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편리함을 줄 수 있는 다양한 통화 플랫폼 툴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윤정 기자  pasd159@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