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한콘진, 2016 게임과몰입 종합 실태조사 발표

조성호 기자l승인2017.03.08l수정2017.03.08 18:5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건전하게 게임을 이용하는 청소년의 비율이 작년에 비해 소폭 상승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은 8일 한국교육개발원과 함께 '2016 게임과몰입 종합 실태조사'를 발표하고, 건전하게 게임을 이용하는 '게임선용군'은 중가하고 '과몰입군'과 '과몰입위험군'은 2015년과 동일한 수준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전국 321개교에 재학 중인 초·중·고생 12만 48명을 상대로 이뤄졌으며, 게임이용 환경 변화에 따라 모바일 게임 이용자의 특성을 살펴볼 수 있도록 보완하고, 연도별 추이 분석을 추가해 청소년의 게임이용 실태가 어떻게 변화하고 있는지를 분석했다.

문제적 게임 이용행태를 보이는 '과몰입군'은 0.7%로 2013년 이후 변동이 없었으며, '과몰입위험군'은 2015년과 동일한 1.8%로 나타났다. 건전하게 게임을 이용하는 '게임선용군'의 비율은 2015년 대비 0.3%p 증가한 12%를 기록했다.

▲ 연도별 게임행동 유형.

'과몰입군' 비율은 상급학교로 갈수록 낮아지는 경향을 보였다. 초등학교 '과몰입군' 비율은 0.9%로 전년보다 0.1%p 상승했지만, 중·고등학생 '과몰입군'은 각각 0.7%, 0.5%로 지난해에 비해 각각 0.1%, 0.2% 감소했다.

지역규모 별로는 읍면의 '과몰입군' 비율이 0.9%로 타 지역에 비해 높았으며, 과몰입위험군' 비율은 특별시 2.3%, 읍면 2.1%, 중소도시 1.9%, 광역시 1.1% 순으로 나타났다.

부모의 게임이용 정도에 따른 자녀의 게임 행동 유형 조사에서는 부모의 게임이용 정도가 높을수록 자녀의 '과몰입군' 및 '과몰입위험군' 비율도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모(보호자)의 자녀 게임이용 인지 정도별 게임행동 유형을 살펴본 결과, '매우 잘 알고 있다'로 답한 응답자를 제외하고는 부모의 자녀 게임이용 인지 정도가 낮을수록 '과몰입군' 및 '과몰입위험군' 비율도 높아지는 경향을 보였다.

▲ 부모(보호자)의 자녀 게임이용 인지 정도별 게임행동 유형.

한편, 이번 게임과몰입 종합 실태조는 우리나라 청소년의 게임이용 실태를 파악해 올바른 게임이용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것으로 지난 2011년부터 시행됐으며, '게임행동 종합 진단 척도(CSG)'를 활용해 청소년의 게임이용에 따른 심리 및 행동 특징을 다차원적으로 측정한다.


조성호 기자  csh75@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