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카카오페이지, 가입자 1,000만 명 돌파…카카오프랜즈 댄스 스페셜 이모티콘 증정

임병선 기자l승인2017.02.14l수정2017.02.14 10:4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카카오(대표 임지훈)의 모바일 콘텐츠 플랫폼 카카오페이지가 누적 가입자 수 1,000만 명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카카오 측은 ‘이야기로 천만을 움직이다’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2월 14일 오후부터 카카오프렌즈 ‘댄스 스페셜’ 이모티콘을 증정하는 이벤트가 진행된다. 카카오페이지 앱에서 최초로 공개되는 공식 모델 박보검의 CF와 추천 작품 소개 영상을 보고, 추천 작품 중 하나를 골라 3화 이상 감상하면 참가자 모두에게 카카오프렌즈 '댄스 스페셜’ 신상 이모티콘을 증정한다. 댄스 스페셜 이모티콘은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들이 각각 개성 있는 모습으로 춤을 추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2월 28일까지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이용자가 ‘나를 설레게 하는 이야기’, ‘나를 소름 돋게 하는 이야기’, ‘ 나를 웃게 하는 이야기' 등 총 4개의 이야기 태그 중 마음에 드는 이야기 태그의 작품들을 확인하고 자신의 사연을 댓글로 남기면 추첨을 통해 매일 1,000명에게 카카오페이지 1,000캐시를 지급한다.

카카오페이지는 누적 가입자 수 1,000만 명 돌파와 함께 새로운 BI(Brand Identity)를 선보였다. 새 BI는 내가 좋아하는 작품을 쉽게 발견하고 선택할 수 있다는 의미를 담아 기존 책의 페이지가 모바일 페이지로 진화하는 모습을 활용한 디자인을 적용했다. 기본 컬러로는 만화, 웹툰, 소설 등 다양한 콘텐츠의 매력을 한 곳에 담아낸다는 뜻으로 블랙 컬러를 사용했다.

한편, 카카오페이지는 연령별, 테마별로 좋아하는 작품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빅데이터 기반의 ‘태그’ 서비스를 도입했다. 이용자들은 ‘20대 여성이 많이 본 작품’, ‘100만 명 이상이 본 작품’, ‘걸크러쉬 여주인공 특집’ 등 다양한 태그를 통해 자신에게 맞는 작품을 발견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지는 태그를 기반으로 개인화된 추천 기능을 더욱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카카오 이진수 콘텐츠사업부문 총괄 부사장(포도트리 대표 겸)은 “카카오페이지는 우수한 작품들을 모바일에 최적화된 방식으로 서비스해 1,000만 누적 이용자를 가진 서비스로 발돋움했다”며, "향후 웹툰, 만화, 소설에 이어 영상까지 아우르는 국내 대표 모바일 콘텐츠 플랫폼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병선 기자  LBS83@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병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