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카비(CarVi)와 안전운전지원 사업협력 강화
상태바
KT, 카비(CarVi)와 안전운전지원 사업협력 강화
  • 양윤정 기자
  • 승인 2016.09.13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회장 황창규)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임덕래, 이하 경기센터) 육성기업 카비(대표 이은수)와 안전운전지원(ADAS) 사업 협력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경기센터 육성기업인 카비는 ADAS 원천기술 보유한 스타트업으로 전방추돌 및 차선이탈 경보는 물론 운전습관 데이터 수집 기능을 부가해 개인에게 최적화된 운전습관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KT는 카비와 ADAS 제품 공동 개발을 추진하고, 향후 KT 상품화를 통해 ADAS 시장 선점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KT는 카비와 차량 IoT 영역에서의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전략적 파트너로서 20억원을 투자하는 등 긴밀한 협력을 진행해 왔다. 또한 경기센터와 함께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6’에서 카비 솔루션 전시를 지원하고 GiGA IoT Alliance를 통해 중국 차이나 모바일의 IoT 전문자회사와의 협력기회를 제공하는 등 글로벌 진출 지원에도 힘써왔다.

특히, 최근 빈빈히 발생하고 있는 졸음운전으로 인한 대형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국토교통부가 내년부터 ADAS 장착을 의무화하는 법안을 입법예고 한 바 있어 미래수요를 대비한 KT와 카비의 협력이 더욱 공고해 질 예정이다.

KT 창조경제추진단 김영명 단장은 “KT는 경기센터 육성기업에 대해 전략적인 투자와 신속한 의사결정으로 사업협력을 확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카비와 같은 우수 스타트업을 지속 발굴하여 미래융합 생태계를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