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PC사랑

한국IBM, 국내 대형병원 인프라 구축으로 국내 헬스케어 시장 공략한다

정환용 기자l승인2015.10.21l수정2015.10.21 09: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한국IBM 스토리지 사업부 김형석 상무

 

▲ 한국IBM IGF 부문 전길수 상무

 

한국IBM(대표 제프리 알렌 로다)은 20일(화)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인프라용 플래시 스토리지, 파워 시스템즈 등 IBM의 솔루션 국내 도입사례를 소개하고 헬스케어 시장 중심의 사업전략을 발표했다. 기자간담회에서는 창원 경상대학교병원, 부산성모병원, 메리놀병원, 가천길병원 등 국내 대형병원의 IBM 스토리지 및 파워 등의 제품 도입 현황이 소개됐다.

부산성모병원은 인프라용 플래시 스토리지를 국내 처음으로 도입한 병원이다. 노후화된 병원 인프라 환경 교체를 통해 선진 의료 정보시스템을 구축하고자 IBM 플래시시스템 V840, 스토와이즈 V3700과 IBM의 기업용 파워 서버를 도입했다. 부산성모병원은 IBM 플래시 스토리지 도입으로 플래시 기반의 병원 데이터 저장환경 구축과 플래시 이중화를 통한 성능 향상과 안정성을 구현했다. 메리놀병원도 IBM의 기업용 파워 서버와 IBM 플래시시스템 V9000을 도입하고, 노후화된 병원 전산 인프라의 교체를 진행 중이다. 메리놀병원은 이번 인프라 교체로 최신 기술을 통한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서버통합 및 가상화 기술을 통한 최적의 아키텍처 구축으로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가천길병원은 장비의 노후화와 오전 외래 업무 시간대에 높은 데이터 입출력 발생으로 인한 병목현상과 시스템 성능저하의 문제점을 개선하고자 IBM 플래시시스템 V9000을 도입하고, 데이터 증가에 따른 용량증설과 성능 향상 등 시스템 고도화를 준비 중이다. 또한, 기존의 IBM DS8100 장비와 미러링 구성을 통해 데이터를 이중화해 성능개선 효과를 극대화하면서 데이터의 안정성을 높였다. 오는 12월 개원 예정인 창원 경상대학교병원은 IBM의 스토리지, 파워 시스템즈, 시스템 소프트웨어 등 하드웨어 인프라를 도입한다. 특히 이번 공급계약은 한국에서는 최초로 IBM 파워 E880이 도입되는 첫 사례일 뿐만 아니라, 국립대학병원으로서는 최초로 파워 8 서버와 플래시시스템 스토리지, 그리고 IBM의 기업용 정보 제품인 IBM 큐레이더(Qradar), IBM 가디엄(Guardium) 소프트웨어가 도입되는 첫 사례이기도 하다.

창원 경상대학교병원의 의료정보과 박기종 과장은 “최근 헬스케어 분야 IT는 시스템 고도화 및 증설, 보안강화 등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며 “창원 경상대학교병원도 IBM 솔루션과 서비스의 도입으로 미래지향적인 통합의료정보시스템을 제공하는 디지털병원으로 구축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헬스케어 시장 중심 사업 전략을 발표한 한국 IBM 스토리지 사업부 김형석 상무는 “최근 헬스케어 분야 모바일 데이터 급증으로 플래시 스토리지에 대한 필요성이 커졌다”며, “IBM의 플래시 스토리지인 IBM 플래시시스템과 파워 시스템즈 제품을 중심으로 병원뿐 아니라 제약회사, R&D까지 특화된 마케팅과 세일즈 전략을 진행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정환용 기자  maddenflower@ilovepc.co.kr
<저작권자 © 스마트PC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환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스마트PC사랑

서울 강서구 양천로 583(구: 염창동 240-21) 우림블루나인 비즈니스센터 B동 910호  |  대표전화 : 070-4077-0183, 070-4077-0185  |  팩스 : 02-2093-1794
업체명 : (주)컴퓨터생활  |  등록번호 : 서울 아 03020  |  사업자등록번호: 116-81-37285  |  대표 : 김종원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승현
Copyright © 2018 스마트PC사랑. All rights reserved.